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이마트, 금·토·일 3일간 신선식품 할인… ‘삼겹살 990원’

기사등록 :2019-02-08 09:20

[서울=뉴스핌] 박준호 기자 = 이마트가 오는 13일까지 삼겹살, 전복 등 다양한 신선식품을 저렴하게 판매한다.

우선 ‘국내산 돈 삼겹살/목심(100g, 국내산)’을 8~10일 단 3일간만 기존가격보다 37% 저렴한 990원에 판매한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돼지고기 소비자가격(냉장삼겹살 기준)은 지난 1월(1일~28일) 100g당 1723원으로, 이마트는 이보다 42% 가량 저렴하게 판매한다.

‘990원 삼겹살/목심’은 지난 1월 이마트가 ‘국민가격’ 1탄으로 선보인 상품으로, 일주일(3~9일)만에 돼지 2만마리 분량인 300톤이 팔릴 정도로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은 대표적인 장바구니 물가안정 상품이다.

신세계포인트 이용 고객에게는 ‘브랜드 돈앞다리/뒷다리/갈비(국내산)’를 20% 할인 판매한다.

스테이크용으로 적합한 '호주산 냉장 척아이롤'은 100g 당 25% 할인한 1480원에 판매한다. 고기와 함께 곁들여 먹기 좋은 '저스트잇 그릴드버섯샐러드/샐러드파스타'는 1팩당 1000원 할인한 3980원이다.

전복, 꽃게 등 대표 수산물들도 할인 판매한다.

우선 ‘전복 골라담기(국산)’ 행사를 100g당 4800원에 준비했다. 대·중·소 사이즈의 전복 중 선택할 수 있으며, 개별 구매시보다 평균적으로 20% 가량 저렴하다.

‘꽃게(해동)’는 서해에서 잡아올린 꽃게 중 살이 통통하게 차오른 프리미엄급들만 골라 20% 할인한 1580원에, ‘냉동 새우살(450g, 태국산)’, ‘킹칵테일 새우(450g, 태국산)’는 신세계포인트 이용 고객에게 20% 할인해 각각 1만2784원, 1만4384원에 판매한다.

명절 이후 기름진 입맛을 잡고 비타민 재충전에도 좋은 과일도 준비했다.

‘미국산 네이블 오렌지(특대/특)’를 1개당 1490/1000원에 판매하며, ‘제주산 발렌타인 감귤(1.8kg/박스)’은 15% 할인한 1만900원에 판매한다.

세계적으로 당도 높은 포도가 많이 생산되는 칠레에서 수입한 ‘청포도/적포도(900g/팩)’는 각 7980원/6980원이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설 이후 처음 진행하는 행사인만큼 밥상을 풍요롭게 할 다양한 신선 먹거리를 위주로 행사상품을 꾸렸다”며 “특히 지난 1월 이슈몰이를 했던 ‘990원 삼겹살/목심’을 금·토·일 3일 행사로 재준비했으니 장바구니 가격안정에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마트 삼겹살 행사[사진=이마트]

ju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