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7000억대 전환우선주 발행

오렌지라이프 인수 등 대형 M&A에 따른 자본 충당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신한금융지주가 전환우선주(CPS)를 발행한다. CPS는 일정 기간이 지나면 의결권이 있는 보통주로 바뀔 수 있는 주식이다. 오렌지라이프 인수 등으로 소진한 자본을 충당하기 위한 차원으로 풀이된다.

썸네일 이미지
[CI=신한금융그룹]

12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금융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사모펀드 운용사인 IMM 프라이빗에쿼티(PE)를 대상으로 CPS를 발행하는 안건을 논의한다. 규모는 7000억원 대로 알려졌다. 

IMM PE가 사들일 CPS 물량은 보통주 기준 3.6% 수준이다. CPS 발행이 마무리되면 IMM PE는 국민연금(9.55%), 블랙록(6.13%), 우리사주조합(4.64%)에 이어 4대 주주가 된다. 

신한금융이 CPS 발행에 나선 것은 최근 대규모 인수·합병(M&A)에 따라 자본확충이 필요해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신한금융은 지난달 오렌지라이프 지분 59.15%를 2조2900억원에 인수했다. 아울러 아시아신탁 지분 60% 인수에도 1900억원을 쓸 예정이다. 신한금융은 이날 예정된 롯데캐피탈 매각 예비입찰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yrchoi@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