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지사, 도 의회서 '공정·평화·복지' 등 적극 추진 의지 밝혀

본문내용

[수원=뉴스핌] 순정우 기자 = 이재명 경기지사가 경기도의회 도정 업무보고에서 공정, 평화, 복지’라는 3대 가치를 기반으로 공정한 사회질서 확립과 한반도 평화 정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썸네일 이미지
12일 오전 경기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경기도의회 제333회 임시회’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019년 도정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이 지사는 12일 오전 제333회 경기도의회 임시회에서 이같은 내용의 신년 업무보고를 했다.

이 자리에서 이 지사는 시민이 참여하는 ▲생활적폐청산‧공정경기특별위원회 운영 ▲공정한 세정관리를 위한 체납관리단 운영 ▲통일경제특구 유치 및 남북교류협력사업의 선도적 추진 ▲기본소득 실현을 위한 3대 무상복지 구현 ▲지역화폐 도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등의 신년 구상을 밝혔다.

이와 함께 이 지사는 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겠다는 의지도 피력하면서 소방인력 확충 등 소방력 보강과 이번 구제역과 관련해 동물도 안전하게 지낼 수 있는 공공의 책임과 역할의 의미도 강조했다.

한편 이지사는 도-의회 간의 협치에 대한 긍정적 평가도 했다. 그는 "도민을 위한 정책개발과 협의에 어느 때보다 적극 임해 지방자치 역사에 모범이 될 협치 제도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도와 도의회는 임시회에서 정책협의회 세부 운영계획을 비롯, 공공기관장 인사 청문 대상기관 확대와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명칭 개정 추진 등 도정 관련 이슈에 대한 논의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jungwo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