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박우량 신안군수, ‘2019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선정

기사등록 :2019-03-07 17:38

[신안=뉴스핌] 조준성 기자 = 박우량 신안군수가 7일 서울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에서 사회책임경영부문에 선정됐다.

서울롯데호텔에서 개최된 이날 시상식은 TV조선이 주최하고 조선일보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했다.

박우량 신안군수가 2019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에 사회책임경영부문에 선정됐다.(가운데) [사진= 신안군]

‘2019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는 어려운 국내·외 여건에서도 혁신적이고 창조적인 능력을 통해 새로운 영역을 발굴하고, 위기를 기회로 활용하고 있는 대한민국의 CEO를 대상으로 총 15개 부문의 대상자를 선정 발표했다.

박 군수는 전국 최초 신재생에너지 공유조례 제정, 사계절 꽃피는 섬 조성, 여객선 야간운항 취항 재개, 낙도 공영버스 운행, 소득 증대를 위한 양식산업 육성,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 효율적 관리와 갯벌 세계유산 등재 추진 등 CEO로서 사회책임경영의 공로가 인정돼 수상하게 됐다.

박 군수는 “모든 답은 현장에 있다는 자신의 행정 철학을 바탕으로 현장 중심 행보를 하다 보니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수상은 신안군 발전에 깊은 관심과 참여로 성원을 아끼지 않은 군민들 덕분이라며 영광을 군민들과 함께 나누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js343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