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방탄소년단 '맵 오브 더 소울:페르소나', 美 아마존 예약판매 1위 차지

기사등록 :2019-03-15 08:31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4개 앨범 연속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에서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페르소나(MAP OF THE SOUL:PERSONA)'는 13일(현지시간) 아마존 예약 판매 시작 하루 만에 CDs & Vinyl 부문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했다.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은 2017년 '러브 유어셀프 승-허(LOVE YOURSELF 承-Her)'를 시작으로 업계 최초로 아마존에 앨범을 정식 유통해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승-허'는 예약 판매 하루 만에 베스트셀러 1위를 기록했으며, 2018년 발매한 전-티어(轉-Tear)'와 '결-앤서(結-Answer)' 역시 모두 1위에 올랐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2017년부터 3년동안 4개 앨범 연속으로 아마존 CDs & Vinyl 부문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4월 12일 'MAP OF THE SOUL:PERSONA'를 전 세계 동시 발매한다. 또 앨범 발매 다음날인 4월 13일(현지시간) 미국 NBC 방송에서 생방송 되는 'Saturday Night Live(SNL)'로 컴백한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