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안성시, 지역화폐 '안성사랑카드' 내달 1일 발행

기사등록 :2019-03-15 16:35

[안성=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안성시(시장 우석제)가 총 138억원의 지역 화폐를 카드 형태로 발행한다.

15일 시에 따르면 카드형 지역 화폐 운영대행사인 ㈜코나아이와 카드형 플랫폼 운영을 위한 협약을 지난 13일 체결했다.

코나아이는 경기도 카드형 지역 화폐 공동운영대행사로 선정된 업체로 지역 화폐 발행 및 운영 관리 등 전반적인 업무를 대행한다.

경기 안성시청 전경 [사진=안성시청]

시는 처음 실시되는 지역 화폐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전통 시장 및 소상공인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오는 19일 오후 2시 시청 4층 대회의실에서 시민설명회를 갖는다.

이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오는 21일 개최하는 ‘지역 화폐 운영위원회’에 반영하고 지역 화폐 가맹점 범위 및 개인별 구매한도 인센티브 범위 등을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138억원 규모의 지역화폐는 청년배당, 산후조리비 등으로 나눠 발행될 예정이며 대규모점포, 사행성 업소, 자동차 대리점, 대형 전자제품 대리점 등을 제외하고 모든 카드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카드형 지역 화폐는 별도의 가맹점 등록이 필요 없어 활용도가 높은 것으로 평가 받고 있으며 일반 발행하는 시민들에게는 6~10%인센티브 혜택을 지원할 계획이다.

우석제 시장은 “안성사랑카드가 침체된 골목 시장과 소농공상인들에게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들 모두가 이용에 동참해 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지역화폐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시청 창조경제과(031-678-243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lsg00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