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한국타이어, 벤츠‧BMW 납품 ‘초고성능 타이어’ 국내 출시

기사등록 :2019-04-15 14:43

타이어 변형 최소화·고속주행 등에서도 안정적 접지력

[서울=뉴스핌] 전민준 기자 = 한국타이어가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 BMW, 아우디 등에 납품하고 있는 초고성능 타이어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한국타이어가 이번에 출시한 초고성능 타이어인 ‘벤투스 S1 에보3’는 독일 3대 프리미엄 완성차 기업의 주력 모델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고 있다. 한국타이어에 따르면 벤투스 S1 에보3는 독일에서 우수성을 인증 받은 투스 S1 에보의 최신 모델이다.

한국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사진=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전 세계 각지에 구축된 글로벌 연구개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개발되어 DTM(독일투어링카마스터즈) 등 모터스포츠 대회를 통해 검증했다”면서 안정적인 접지력과 민첩한 핸들링은 물론 정숙성, 승차감, 젖은 노면 제동력까지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실제 타이어 골격에는 고강도 첨단섬유인 아라미드 소재의 보강벨트를 적용했다. 강철보다 높은 강성을 지닌 아라미드 보강벨트는 주행 중 타이어의 변형을 최소화하여 고속주행이나 급격한 방향 전환 시에도 안정적인 접지력을 발휘한다.

또한 신소재인 ‘고순도 합성실리카 컴파운드’’를 적용해 접지력과 마일리지를 향상시켰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완성차 브랜드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이어가며 오토모티브 산업을 이끌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과 브랜드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고 전했다. 

 

minjun8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