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종합] 황민현 돌아온 뉴이스트, 완전체의 'BET BET'…"다시 함께하기로 약속하는 앨범"

기사등록 :2019-04-29 17:33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마지막 조각 민현이 돌아오고, 뉴이스트 완전체가 완성됐다. 5인조 뉴이스트는 타이틀곡 'BET BET'으로 모든 걸 걸고 사랑을 외친다.

뉴이스트는 29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6번째 미니앨범 'HAPPILY EVER AFTER'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 'BET BET'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그룹 뉴이스트(NU'EST)가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 6집 ‘Happily Ever After(해필리 에버 애프터)’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미니 6집 ‘Happily Ever After(해필리 에버 애프터)’는 뉴이스트가 약 3년 만에 선보이는 완전체 앨범으로 타이틀곡 ‘BET BET’을 포함해 총 7개의 트랙이 수록돼 있다. 2019.04.29 pangbin@newspim.com

이날 뉴이스트 멤버들은 블랙 컬러에 골드 포인트 의상으로 남자다우면서도 화려한 느낌을 동시에 살렸다. 공개된 'BET BET' 무대에서 멤버들은 한층 다이내믹하고 강렬한 안무와 함께 섹시한 분위기의 동작을 가미해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뉴이스트의 주특기인 세련된 멜로디와 가사는 이번에도 그대로 느낄 수 있었다.

무대를 마친 멤버들은 "느리지만 단단하고 올곧게 함께 걸어왔다"는 MC 이지애의 말에 고개를 끄덕였다. JR은 "컴백은 늘 설레고 떨린다. 다섯명이서 연습하면서도 너무 즐겁고 행복하게 연습했다. 뉴이스트의 많은 매력을 보여드리고 싶다는 마음이 컸고 러브(뉴이스트 팬클럽) 여러분을 생각하며 열심히 달려왔다. 저희 곁에서 항상 큰 힘이 돼 주셔서 준비하면서 정말 행복했다"고 컴백 소감을 말했다.

앞서 4월 중순 콘서트에서 어깨 부상으로 여러 무대에 오르지 못했던 아론은 "여전히 떨리고 긴장된다. 뉴이스트만 할 수 있는 것들을 분명하게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 많이 사랑해 달라"면서 "(부상은) 꾸준히 치료를 받아 많이 좋아졌다. 너무 걱정 안하셔도 된다"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민현은 앨범 타이틀인 'HAPPILY EVER AFTER'에 대해 "동화의 마지막 구절, '행복하게 잘 살았다'를 이용해 제목을 지었다. 수록곡을 다 같이 들어보시면 한 편의 동화를 읽는 듯한 느낌을 받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JR은 "백호가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했고 저도 작사에 힘을 보탰다. 다섯명이 모두 아이디어를 내고, 하고 싶은 이야기들을 많이 담았다. 이번 앨범은 더욱 뉴이스트 다섯명이 다 같이 만든 앨범이라고 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완성도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백호는 "타이틀곡은 퓨처베이스와 알앤비 장르를 기반으로 한 슬로우 템포의 노래"라며 "사랑한 너에게 나의 모든 걸 걸어보겠다고 말하는, 당당하면서도 섹시한 분위기를 담은 곡"이라고 소개했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그룹 뉴이스트(NU'EST)가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 6집 ‘Happily Ever After(해필리 에버 애프터)’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화려한 무대를 보여주고 있다. 미니 6집 ‘Happily Ever After(해필리 에버 애프터)’는 뉴이스트가 약 3년 만에 선보이는 완전체 앨범으로 타이틀곡 ‘BET BET’을 포함해 총 7개의 트랙이 수록돼 있다. 2019.04.29 pangbin@newspim.com

특히 렌은 "민현 파트 중에 무릎을 쓸면서 섹시한 동작을 하는 안무가 있다"면서 킬링 포인트를 얘기했다. 그러자 민현은 직접 해당 파트를 노래했고 렌과 JR이 직접 포인트 안무를 보여주기도 했다.

이번 앨범에서 달라진 점에 대해 백호는 "달라져야겠다는 생각을 하기보다 지금 우리가 어떤 노래를 하고 어떤 모습을 보여주는 게 가장 좋을까 고민했다. 음악적으로나 퍼포먼스 측면으로 많이 성장한 걸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답했다.

아론도 "뉴이스트에게 또 다른 시작인 만큼 우리 색을 잃지 않으면서 또 새로운 음악, 또 다섯명이 오랜만에 모이는 만큼 팬들이 보고 싶은 모습도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웃었다.

렌은 "한 편의 동화를 보는 듯한 아름답고 환상적인 느낌이 많이 들어가 있다. 음악뿐 아니라 우리만의 동화, 세계관을 이해하면서 들어주시면 좋겠다"고 앨범을 듣는 팬들에게 특별한 주문을 했다.

백호는 "다양한 장르와 다양한 메시지들이 담겨있다. 한 앨범에서 많은 스타일을 한번에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그룹 뉴이스트(NU'EST) 멤버 민현이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 6집 ‘Happily Ever After(해필리 에버 애프터)’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미니 6집 ‘Happily Ever After(해필리 에버 애프터)’는 뉴이스트가 약 3년 만에 선보이는 완전체 앨범으로 타이틀곡 ‘BET BET’을 포함해 총 7개의 트랙이 수록돼 있다. 2019.04.29 pangbin@newspim.com

5인조로 다시 모인 뉴이스트에게, 이번 앨범이 갖는 의미는 대단했다. 민현은 "또 다시 함께하기로 약속하고 처음 나오는 앨범이라 멤버들에게 의미가 깊다. 이렇게 단단히 올곧게 걸어올 수 있는 이유는 러브 여러분들 때문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다양한 활동의 시작이 되는 앨범이라 더 중요하고 소중하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컴백에 앞서, 뉴이스트는 지난 28일 데뷔곡 'FACE' 뮤직비디오의 1억뷰 돌파 소식을 알렸다. 리더 JR은 "데뷔했던 FACE라는 곡을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1억뷰가 된 만큼 많은 분들이 우리 뮤직비디오를 봐주신 거라 생각한다. 지켜봐주시는 분들이 많구나 싶어 행복했다"고 소감을 말했다.

백호 역시 "1억이라는 숫자는 너무 대단하게 느껴진다. 요즘 들어 꿈같은, 기적같은 일들이 많이 일어나고 있다. 행복한 나날"이라고 감격했고, 민현은 "다 러브 여러분 덕분인 것 같다. 저희도 다시 한 번 봤는데 정말 의자 돌릴 때 마음을 항상 잃지 않아야겠다는 그런 생각을 했다. 앞으로도 그 마음을 잃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그간 코스프레 안무 영상으로 1위 공약을 지키며 화제를 모은 뉴이스트. 이번에도 큰 틀은 비슷하되, 더 파격적인 비주얼을 약속했다. 백호는 "어느 정도 서로 캐릭터를 정했다. 이번에도 1위를 한다면 파격적으로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번에 첫 코스프레 참여하는 민현은 "처음 하는 거라 강한 걸로 나가야 하지 않을까 생각해서 열심히 준비 중이다. 많이 좋아해주셨으면 좋겠다"고 기대감을 자극했다.

3년 만에 돌아온 완전체 뉴이스트의 타이틀곡 'BET BET'을 비롯해 총 7곡이 수록된 뉴이스트 미니 6집 'HAPPILY EVER AFTER'는 29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jyya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