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관광공사-내·외국인 기자단, 산불 피해지역 홍보 '맞손'

기사등록 :2019-05-01 10:56

직접 체험한 강원 관광매력…'대한민국 구석구석' 전세계 홍보

[원주=뉴스핌] 김영준 기자 = 한국관광공사(이하 공사) 내·외국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기자단 100여 명이 산불 재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강원관광의 빠른 회복을 위해 대규모 현장답사 여행(팸투어)을 추진한다.

글로벌 SNS기자단 발대식 [사진=한국관광공사]

1일 공사에 따르면 산불로 인한 피해 조기 회복을 위해 지난 달 9일 관광위기 '주의' 단계를 발령하고 강원관광 활성화를 위한 지원과 홍보에 초점을 둔 집중 캠페인을 펼쳐왔다.

각계각층의 관심과 지원으로 강원 관광이 서서히 회복되고 있지만 아직 예년수준을 완전히 되찾지는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공사는 오는 3일 강원도청과 함께 전 세계 14개국 출신의 대규모 SNS 기자단을 피해지역으로 초청, 현장 취재를 지원한다.

기자단은 주한 외국인, 유학생 등 외국인 SNS기자단 42명과 대학생, 파워블로거 등으로 구성된 내국인 기자단 60명 등 총 102명으로 구성됐다. 방송인 안혜경 씨 등 유명 인플루언서도 동행한다.

이들은 당일 9시 공사 서울센터 앞 광장에서 열리는 출정식에 참가해 강원 관광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플래시 몹 퍼포먼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출정식 후 1박2일 일정으로 고성·속초·강릉·동해 등 지역을 방문해 직접 체험한 강원 관광매력을 동시다발적으로 국내·외에 전파할 예정이다. 또 홍보효과 극대화를 위해 이들이 생산한 콘텐츠를 공사 온라인 채널인 '대한민국 구석구석', 'Visit Korea' 등과 연계 홍보할 계획이다.

공사의 국내여행과 연계한 활발한 지원도 계속된다. 봄 여행주간에는 수도권 관광객이 대거 참여할 수 있도록 '강원도 봄맞이 여행상품'과 올림픽의 감동을 재현할 수 있는 '올림픽 레거시 체험 여행상품', '강원도 여행은 또 다른 기부'라는 명칭으로 산불피해지역 여행상품을 강원도 대표 프로그램으로 운영한다.

야놀자와 함께 강원지역 숙소 330개 대상 10~35%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이밖에도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과 연계해 강원지역 방문객 대상 경품이벤트를 추진하는 등 강원관광 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이 마련했다.

강원산불 위기극복을 총괄하고 있는 김홍기 공사 국내관광실장은 "다양한 공사의 지원활동이 강원관광산업을 다시 꽃을 피우는데 일조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tommy8768@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