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대전시 국제회의 개최실적, 서울·제주·부산에 이어 네 번째

기사등록 :2019-05-15 13:57

[대전=뉴스핌] 라안일 기자 = 대전시의 국제회의 개최실적이 국내 도시 중 네 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대전마케팅공사는 국제컨벤션협회(ICCA)에서 발표한 2018년 세계 국가별·도시별 국제회의 개최실적 순위에서 대전이 국내 도시 중 서울·제주·부산에 이어 4위를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16년 공동 5위, 2017년 단독 5위를 기록한 데 이은 1계단 올라간 순위이다.

대전컨벤션센터(DCC) 전경 [사진=대전마케팅공사]

국제컨벤션협회는 매년 세계 각국의 국제회의 개최실적을 발표한다. 참가인원 최소 50명 이상, 3개국 이상을 순회하며 정기적으로 열리는 국제회의만을 대상으로 국가별·도시별로 순위를 집계한다.

전 세계적으로 국제회의 개최횟수는 전년 대비 2.5% 감소한 1만2937건을 기록했다.

전통적인 강국인 유럽과 북미지역은 감소세를 보인 반면, 아시아, 아프리카, 중동은 증가세를 보여 도시간 경쟁은 더욱 심화되는 양상이다

한국 또한 전년대비 8.4% 감소한 273건을 기록했으나 과거 서울을 비롯한 광역지자체 위주로 이뤄졌던 국제회의 유치를 경주, 평창, 포항, 전주, 고양, 강릉, 수원, 군산 등 기초지자체들이 대거 뛰어들면서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최철규 대전마케팅공사 사장은 “국제회의 유치는 국내 도시들과의 1차 예선을 치룬 후 해외도시들과 2차 본선을 뚫어야 하는 만큼 도시의 글로벌 경쟁력을 평가받는 현장”이라며 “ 현재 진행 중인 MICE 인프라 확충사업을 차질 없이 수행하고 DCC 접근 교통망과 편의시설 확충에 노력하는 한편 대전의 특화된 콘텐츠를 찾아 참가자 만족도를 높이는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rai@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