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대구 달서구, 2019 와룡민속한마당축제 개최

기사등록 :2019-06-06 15:29

씨름왕 선발대회 구경하고 민속놀이도 체험하세요

 [대구=뉴스핌] 박용 기자 =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가 오는 9일부터 와룡아래공원(이곡동 소재)에서 민속씨름과 팔씨름 등 우리 고유의 다양한 민속 문화를 체험해 보는‘2019 와룡 민속한마당 축제’를 연다.

지난해 와룡민속한마당 축제모습

6일 대구 달서구에 따르면 와룡민속한마당축제는 성서지역발전회와 (사)달서구체육회 주관으로 민속씨름대회, 동별 전통 윷놀이 대항전, 전통 민속놀이 체험, 노래자랑 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주요 행사로는 민속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풍물놀이, 모래판의 한판 승부인 민속씨름대회가 학생 4개부, 남자 일반 3개부, 여자 일반 3개부 등 10개부의 씨름왕을 선발하며 팔씨름 대항전도 갖는다.

또 전통 민속놀이인 윷놀이 대회와 널뛰기, 제기차기, 투호·팽이놀이도 펼쳐진다. 특히 단오(6월 7일)를 기념해 창포물에 머리감기 체험, 가족들과 함께 즐기는 솟대 만들기, 떡메치기 등 체험마당과 주민봉사단체에서 먹거리 장터도 운영한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와룡민속한마당 축제로 단오의 대표적인 풍속인 창포물 머리감기, 전통놀이 등 체험으로 조상들의 지혜를 배우고 역동적인 씨름대회와 팔씨름대회를 선수들과 같이 즐기면서 서로 화합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py3513@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