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충북도-지역 국회의원, 충북현안 협조 '한 목소리'

기사등록 :2019-06-11 13:40

[청주=뉴스핌] 박상연 기자 = 충북도는 지역현안 및 내년 정부예산 확보 위해 지역 국회의원과 적극 협력해나기로 했다.

충북도는 11일 충북학사 서서울관(서울시 영동포구 소재)에서 국회의원 초청 정책간담회를 갖고 충북도의 주요 현안과 2020년 정부예산 확보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충북도는 11일 서울 소재 충북학사에서 지역국회의원들을 초청, 간담회를 가졌다.[사진=충북도]

이 자리에는 충북 지역구 국회의원 및 비례대표 의원 등 10여명이 참석했고, 충북도에서는 이시종 도지사와 실국장 등이 참석했다.

도는 이날 간담회에서 △충북선 철도 고속화사업 오송연결선 반영 △세종~세종관문공항(청주공항) 고속화도로 건설 △세종~오송역~청주공항(청주경유) 중전철 건설 △오송 국제 K-뷰티스쿨 건립 △KAIST 생명과학기술대학 오송 확대이전 △미래첨단농업복합단지 조성 △중부권 차세대 방사광 가속기 구축 △수소 융복합실증단지 공모 선정 △충북 시스템반도체 후공정 플랫폼 구축 △충청권 2030 하계 아시안게임 공동유치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개최 등 국회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또한 내년 정부예산 지원사업으로, △중부고속도로(서청주~증평) 확장 △충청권 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 사업 △미래해양과학관 건립 △TBN충북교통방송국 건립 △국립 충주박물관 건립 △천연물 지식산업센터 구축 △단양군 보건의료원 건립 △영동~보은 국도 건설 △소방복합치유센터 구축 등 71건의 지원을 요청했다.

이시종 지사는 "충북선철도 고속화사업 예타면제, 청주국제공항 거점항공사 면허발급 등 지역현안 해결에 큰 역할을 해 준 지역 국회의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국회차원의 지원을 다시 한번 요청했다.

이에 간담회에 참석한 국회의원들은 "충북의 현안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며 정부예산 심사 과정에서 충북도에서 건의한 주요 사업에 대해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syp203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