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순천대, 한국 고문헌 권위 후지모토 유키오 교수 초청 강연

기사등록 :2019-06-13 09:28

[순천=뉴스핌] 오정근기자=순천대학교 남도문화연구소는 오는 19일 후지모토 유키오(藤本幸夫)교수를 초청, 국제문화컨벤션관 1층 소극장에서 특별강연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일본 소장 한국 고문헌 연구 50년’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강연에서는 후지모토 교수의 지난 50여 년 간의 문헌 조사 경험이 생생하게 전해질 예정이다. 

일본 소장 한국고문헌 연구 50년 주제 강연 현수막 [사진=순천대학교]

후지모토 유키오 교수는 일본 교토대학에서 학위를 취득한 뒤 1960년대 서울대학교에서 유학했으며 일본 도야마(富山)대학 명예 교수로서 약 50년 간 일본에 소장돼 있는 한국 고문헌을 조사했다. 

서지학의 권위자로 꼽히는 후지모토 교수는 지난 2007년 일본 소장 한국고문헌 연구와 양국의 학문적 교류를 인정받아 ‘서송한일학술문화상’과 ‘동숭학술상’을 수상했고, 우리나라 정부로부터 보관문화훈장을 받기도 했으며, ‘일본현존조선본연구’ 집부(集部)와 사부(史部)를 간행했고 ,향후 경부(經部)와 자부(子部)도 간행할 예정이다. 

이욱 남도문화연구소장은 “이번 강연을 통해 후지모토 교수의 깊고 넓은 학문적 경험을 느끼고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jk234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