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현대차 ‘조용한 택시’ 영상, 프랑스 칸 광고제 은사자상

기사등록 :2019-06-23 11:54

한국 자동차 업계로 최초 칸국제 광고제 은사자상

[서울=뉴스핌] 전민준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의 '조용한 택시' 영상이 프랑스 칸 광고제에서 은사자상을 받았다.

23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조용한 택시' 영상은 이날 프랑스 칸에서 열린 세계 최고 권위의 크리에이티브 커뮤니케이션 축제인 '2019 칸 라이언즈 인터내셔널 페스티벌 오브 크리에이티비티'에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은사자상을 수상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의 '조용한 택시' 영상이 프랑스 칸 광고제에서 은사자상을 수상했다.[사진=현대차]

'조용한 택시' 영상은 청각장애인들이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젝트의 캠페인 영상이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조용한 택시' 프로젝트는 2017년 현대차그룹 연구개발(R&D) 아이디어 페스티벌에서 대상을 받은 청각장애인을 위한 차량 주행 지원 시스템이 바탕이 됐다.

운전자가 알아야 하는 소리 정보를 시각과 촉각으로 바꿔 전달하는 감각 변환(ATC) 기술을 활용한 것이다.

경찰차, 소방차, 구급차 사이렌 소리와 일반 자동차 경적 소리를 구분해 전방표시장치(헤드업디스플레이·HUD)에 이미지와 함께 차량의 방향 정보까지 표시하는 방식이다.

동시에 운전대에서도 진동과 다양한 색의 발광다이오드(LED)를 통해 정보를 알려준다.

후진 시 사물 근접 경고음도 역시 HUD와 운전대 진동 감도로 대체한다.

영상은 현대차그룹 유튜브에 한국어와 영어 버전으로 공개된 후 누적 조회수 약 1560만 회를 기록했다. 

 

minjun8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