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충북 청주서 올들어 첫 일본 뇌염모기 발견

기사등록 :2019-07-30 14:35

[청주=뉴스핌] 박상연 기자 = 충북 청주에서 올해 처음으로 일본뇌염모기가 발견됐다.

30일 충북도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지난 29일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공북리의 한 축사에서 채집한 모기 248마리 중 일본 뇌염을 매개하는 작은빨간집모기 2마리가 발견됐다.

지난해 6월 18일 작은빨간집모기가 처음 발견된 것과 비교하면 41일 늦다.

작은빨간집모기는 논, 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 소형모기다.

지난해 충북에서는 2명의 일본뇌염 환자가 발생했다.

일본뇌염 바이러스에 감염된 모기에 물리면 99%는 무증상 또는 가벼운 증상만 보인다. 하지만 일부는 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는데 환자의 20~30% 사망에 이를 수 있어 매우 위험하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일본 뇌염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하며, 제때 예방접종을 하는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syp203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