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LG전자, ‘IFA 2019’서 듀얼스크린2 등 전략 스마트폰 공개

기사등록 :2019-08-06 10:00

9월 獨 베를린서 열리는 ‘IFA 2019’서 ‘듀얼스크린2’ 공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LG전자가 다음달 6일 독일에서 개막하는 '베를린 국제가전박람회(IFA) 2019'에서 새로운 듀얼스크린 폰을 포함한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을 공개한다.

LG전자는 6일 글로벌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공개를 알리는 초청장을 발송했다고 밝혔다.

LG전자가 6일 글로벌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공개를 알리는 초청장을 발송했다. 게임 화면을 모티브로 한 20초 분량 영상은 지속 진화하는 LG 듀얼스크린의 사용자경험을 재치있게 표현했다. 사진은 초청장 영상 화면 갈무리. [사진=LG전자]

초청장은 게임화면을 모티브로 제작한 약 20초 분량 영상이다. 캐릭터가 게임 안에서 ‘카메라’와 ‘게임패드’ 아이템을 획득하면 화면 왼쪽에 같은 크기로 두 번째 화면이 펼쳐진다. 캐릭터는 새로운 화면에 펼쳐진 지도로 넘어와 IFA 2019가 열리는 ‘베를린박람회장(Messe Berlin)’으로 이동한다.

LG전자는 두 화면을 넘나드는 게임 캐릭터로 고객들이 LG 듀얼스크린을 활용하면 서로 다른 앱을 동시에 구동하는 ‘동시 사용’, 앱 하나의 유저인터페이스(UI)를 각각의 화면에 나눠 실행하는 ‘분리 사용’이 모두 가능한 점을 표현했다.

캐릭터가 목적지인 IFA 전시장에 도착하고 나면 두 화면이 반으로 접히며 닫히고 이후에는 날짜와 시간이 보인다. 영상은 뒤이어 나오는 ‘Save the Date(이 날은 비워 두세요)’ 메시지와 함께 끝난다.

LG전자는 다음달 초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하반기 글로벌 시장에 출시할 스마트폰 신제품과 함께 업그레이드된 LG 듀얼스크린을 처음 공개한다. 전시회 개막 전날에는 베를린 시내에 위치한 ‘풀만호텔 베를린 슈바이처호프(Pullman Hotel Berlin Schweizerhof)’에서 글로벌 미디어를 대상으로 신제품 사전 설명회도 진행한다. 

 

nanana@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