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김민경 측 "남동생 사망 비보에 대구로 가는 중…정확한 사인은 파악 중"(공식입장)

기사등록 :2019-08-09 17:55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개그우먼 김민경이 형제상(남동생)을 당했다.

소속사 JDB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9일 뉴스핌과의 통화에서 "현재 김민경 씨가 동생의 사망 소식 듣고 대구로 내려가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뉴스핌DB]

이어 "아직 정확한 사인에 대해선 파악 중이다. 김민경 씨 역시 갑작스레 비보를 접한 만큼, 이후 스케줄도 상황을 지켜본 후에 정리가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김민경 씨의 남동생이 이날 병원에서 사망했으며, 사인은 심장마비라고 보도한 바 있다.

김민경의 남동생 빈소는 대구 강남병원장례식장 특A호실이며, 발인은 오는 13일 오전 7시이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