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변신', 대만·싱가포르·브라질 등 45개국 선판매

기사등록 :2019-08-14 08:57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영화 ‘변신’이 해외 45개국에 선판매됐다.

14일 배급사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에 따르면 ‘변신’은 대만,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태국, 필리핀, 브라질, 멕시코, 아르헨티나 등 총 아시아와 남아메리카의 주요 45개국에 선판매됐다.

[사진=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변신’의 해외배급팀은 “사람의 모습으로 변하는 악마란 공포 소재, 가족 공포란 점에서 해외 바이어들이 콘텐츠 경쟁력을 높게 산 듯하다”고 자평했다.

한편 ‘변신’은 사람의 모습으로 변신하는 악마가 가족 안에 숨어들며 벌어지는 기이하고 섬뜩한 사건을 그린다. 국내 개봉은 오는 21일이다.

jjy333jj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