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소진공, 자금난 소상공인에 2445억원 추가 지원

기사등록 :2019-08-20 10:27

하반기 경제회복 위해 2445억원 규모 추경 예산 확보
'포항지진 피해 지원 경영애로자금' 445억원 규모 신설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하 소진공)은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확보한 정책자금 추경예산 2445억원에 대한 2차 자금 신청을 받는다고 20일 밝혔다.

자금별 추경예산 총 규모는 △일반경영안정자금 1700억원 △특별경영안정자금 300억원 △포항지역경영애로자금 445억원 등 총 2445억원으로 전체 연예산(1조 9500억원)의 13%에 달한다.

소진공은 소상공인 자금공급을 위한 일반경영안정자금 지원,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등 위기지역 소재 소상공인 특별지원을 확대한다. 또한 지난 2017년 포항지진으로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포항지역 경영애로자금'을 445억원 규모로 신설, 기업 당 최고한도 7000만원까지 운전자금을 지원한다.

소상공인 정책자금 신청은 오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진행된다. 일반경영안정자금은 2019년 3분기 금리 기준 2.02%~2.42%로, 업체당 최대 7000만원 한도로 지원되며(장애인자금 1억원 한도) 오는 22일 하루동안 접수할 수 있다. 특별경영안정자금은 고정금리 2%로, 업체당 최대 7000만원 한도로 지원되며 오는 22~23일 양일간 접수를 받는다.

한편, 포항지역경영애로자금은 고정금리 2%로, 업체당 최대 7000만원 한도로 지원되며 예산소진 시 까지 상시 접수를 받고 있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하반기 경제회복을 위한 추가경정예산 취지를 살려 경영애로를 겪는 소상공인에게 자금이 적시 공급될 수 있도록 신속히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소상공인 정책자금 신청은 자금별 구비서류를 지참해 전국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62개 지역 센터에서 방문접수 하면 된다.

[사진=소상공인진흥공단]

 

204mk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