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대전시, '세계자살예방의 날' 기념식서 복지부 장관상 수상

기사등록 :2019-09-10 16:00

맥키스컴퍼니 보조라벨 활용한 자살예방 캠페인 고평가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대전시는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조성사업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10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년 세계자살예방의 날 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시는 그동안 자살위험환경 개선, 생애주기별 자살예방 대책 추진, 자살고위험군 치료비지원사업, 자살 유가족 지원사업, 지역사회 자살예방 유관기관과 연계체계 구축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왔다.

대전시청 전경 [사진=뉴스핌DB]

특히 지역사회 주류업체인 맥키스컴퍼니의 보조라벨을 활용한 주류라벨 표기변경 캠페인(1회, 25만병)을 통해 시민에게 정신건강위기상담전화(1577-0199)를 홍보,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도모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허태정 시장은 “앞으로도 타 자치단체와 차별화된 다양한 생명존중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홍보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생명존중도시 대전 만들기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gyun50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