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이용섭 광주시장, 대인시장 찾아 서민경제 점검

기사등록 :2019-09-11 17:37

"전통시장 활성화 정책 적극 시행하겠다"

[광주=뉴스핌] 지영봉 기자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동구 대인시장을 찾아 직접 장을 보고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날 전통시장 방문은 추석 명절을 맞아 물가안정 등 서민경제를 살피고 지역시장 활성화 분위기 조성 및 현장 애로사항 경청 등을 위해 추진됐다.

대인시장을 찾은 이용섭 광주시장이 장을 보고 있다.[사진=광주시청]

이 시장은 대인시장에서 제수용품 등을 구입하며 상인·시민들과 추석명절 인사를 나누고 상인들의 애로상황도 청취했다.

상인들은 “시민들이 찾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카드결제·현금영수증 발행, 가격·원산지 표시, 교환·환불 가능, 위생·청결, 친절한 시장 분위기 형성에 힘쓰고 있다”며 많은 시민들이 찾아올 수 있도록 홍보를 부탁했다.

이 시장은 “상인들이 행복해야 경제도 발전하고 시민소득도 올라가는데 지역 시장은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광주시는 상생카드 이용 확대 등 전통시장 활성화 정책을 적극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시는 시민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위해 8월 26일부터 소외계층지원, 물가관리 및 전통시장 활성화, 교통소통, 성묘객 편의증진, 재난 및 소방안전관리, 비상진료 및 감염병 예방, 수돗물·연료 공급 안정화, 쾌적한 환경조성, 공직기강 확립 등 10개 분야 37개 과제의 ‘추석명절 대비 시민생활안정 종합대책’을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 

yb258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