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전공노 고성군지부-KAI노조, 우호교류 및 상생발전 협약

기사등록 :2019-10-09 18:06

[고성=뉴스핌] 이경구 기자 = 전국공무원노동조합(전공노) 경남고성군지부와 한국항공우주산업(KAI) 노동조합이 상호 우호교류와 상생발전을 위한 자매결연을 맺었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고성군지부(지부장 김태진)와 한국항공우주산업(주) KAI 노동조합(위원장 김인덕) 이 우호교류와 상생발전을 위한 자매결연 협약식 후 백두현 고성군수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고성군청]

두 기관은 지난 8일 고성군청 중회의실에서 김태진 전공노 고성군지부장, 김인덕 KAI 노동조합 위원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매결연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두 기관은 자원봉사등 대외협력사업, 2030 청년세대 교류사업, KAI현장 및 고성관광지 견학을 통한 상호이해 및 우호증진사업, 고성공룡세계엑스포등 문화관광 교류사업, 도·농 상생을 위한 농어촌 협력사업을 주요 내용으로 서로 적극 지원하기로 서명했다.

이날 협약은 지방자치단체 공무원노조와 공기업 노동조합간의 처음 시도되는 자매결연 협약이다.

김태진 고성군지부장은 "양 노동조합간에 실제적인 도움이 될것이라 확신하며 지역 고용위기지역으로 어려움이 있는 만큼 4000명에 달하는 KAI직원이 우리지역 우수한 농특산물을 소비하고 내년에 개최되는 고성공룡세계엑스포 참여로 두기관 모두 실제적인 도움이 될수 있도록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kk0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