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단독] '프리스틴' 출신 은우·로아·유하·예빈 11월 새 걸그룹 재데뷔…재킷·뮤비 촬영 완료

기사등록 :2019-10-18 14:12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프리스틴 출신 은우, 로아, 유하, 예빈(레나)가 다시 한 번 뭉쳐 새로운 걸그룹을 준비한다.

18일 뉴스핌 취재에 따르면 은우, 로아, 유하, 예빈이 신생 기획사와 전속계약을 맺고 재데뷔를 준비 중이다. 특히 11월을 목표로 재데뷔를 준비 중인 만큼, 현재 앨범 재킷과 뮤직비디오 촬영을 모두 마쳤다.

새 걸그룹으로 재데뷔하는 프리스틴 출신 은우, 예빈(레나), 로아, 유하(왼쪽부터 차례대로) [사진=뉴스핌DB,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이들은 프리스틴 해체 후 모 기획사와 계약을 맺었으며, 서로 함께 하고 싶다는 마음에 다시 뭉친 것으로 알려졌다. 새 걸그룹은 은우, 로아, 유하, 예빈 외에도 다른 멤버가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은우, 로아, 유하, 예빈은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에서 2017년 프리스틴으로 데뷔했다. 프리스틴은 데뷔 첫 해 3월과 8월 두 장의 미니앨범을 내고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서울가요대상'에서 신인상을 차지했지만 2년 만에 해체해 팬들의 아쉬움을 샀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