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KT-현대로템. 5G 기반 民·軍 자율주행 시장진출 맞손

기사등록 :2019-11-05 13:55

다목적 무인차량 'HR-셰르파'에 5G 자율주행 기술 적용 협력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KT가 현대로템과 5세대(5G) 기반의 자율주행 차량 및 관제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민(民)과 군(軍)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KT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현대로템과 함께 5G 통신 기반 자율주행 차량 설계 및 개발 및 자율주행 관제플랫폼 및 원격운용체계 개발, 민·군 자율주행 차량 사업 확장을 위한 시장 발굴 등에 나서게 된다.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현대로템 HR-셰르파. [사진=KT] 2019.11.05 abc123@newspim.com

양 사는 오는 12월 현대로템의 다목적 무인차량 'HR-Sherpa(HR-셰르파)'를 활용한 5G 자율주행 실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 협력에 착수한다.

이 실증사업은 현대건설이 추진 중인 '3D 디지털 현장관리 기술개발 사업'으로 충청남도 서산 간척지에서 자율주행 로봇을 활용한 측량, 물류 등의 작업 효용성을 검증하는 사업이다.

KT는 5G 네트워크 기반의 자율주행 통합관제플랫폼을 HR-셰르파와 연동해 토목건축 현장에서의 사업 가능성을 타진한다는 계획이다.

최강림 KT 커넥티드카 비즈센터장 상무는 "현대로템과의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5G 자율주행 기술을 건설현장은 물론 방위산업 분야까지 확대 적용할 계획"이라며 "다양한 산업 분야 기업들과의 협력을 적극 확대함으로써 새로운 모빌리티 시장을 지속적으로 개척해나가겠다"고 밝혔다.

 

abc123@newspim.com

#KT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