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종합] 中 "미중, 추가관세 단계별 동시 철회하기로 합의"

기사등록 :2019-11-07 17:29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미국과 중국이 추가 관세를 단계별로 동시에 철회하기로 합의했다고 가오펑(高峰) 중국 상무부 대변인이 밝혔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가오 대변인은 7일(현지시간) "지난 2주 간 고위급 협상단이 진지하고 건설적인 논의를 한 결과 합의에 진전이 이뤄지면서 추가 관세를 단계별로 철회하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그는 "양국이 '1단계' 합의를 최종적으로 이뤄내면, 합의한 내용에 따라 추가 관세를 같은 비율로 동시에 철회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미국 정부에서도 이를 확인하는 발표가 나오면 미중 무역전쟁을 끝낼 수 있는 로드맵이 탄생한 것이라고 해석했다. 징벌적 관세 철회는 무역협상에서 중국의 핵심 요구이기 때문이다.

이 소식에 시장은 즉각 환호를 보냈다. 중국 역내시장에서 위안화는 미달러당 일시 6.9840달러로 8월 2일 이후 최고 가치를 기록했다. 홍콩 항셍지수는 0.7% 뛰었으며 미국 S&P500 주가지수선물도 0.5% 올랐다.

앞서 로이터 통신은 미국 고위 정책자를 인용해 이른바 대중 관세 철회와 미국산 농산품 수입 확대를 골자로 하는 '1단계' 최종 합의를 위한 양국 정상의 만남이 다음 달로 늦춰질 수 있다고 보도했다.

당초 서명식 장소가 될 칠레가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를 취소한 이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만나 서명식을 할 장소 선정을 두고 양국이 기싸움을 벌이면서 결국 합의가 불발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까지 나왔다.

미 정부 관계자는 두 정상의 회동을 내달 초 런던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특별정상회의 이후로 추진하고 있지만 확정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go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