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미국 진출, 지금이 적기"...무역협회·암참, 설명회 개최

기사등록 :2019-12-03 11:00

"신뢰있는 파트너 선택해 유리한 투자 인센티브 받아야"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한국무역협회는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와 공동으로 삼성동 코엑스에서 '미국 시장 진출 세미나'를 3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해리 해리스 주한 미 대사를 비롯해 한미국주정부대표부협회(ASOK), 로펌 케이앤엘게이츠, 손해보험사 처브, 인사 컨설팅 기업 캘리서비스, 글로벌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 등의 경영진들이 연사로 나섰다. 이들은 세미나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컨설팅도 진행했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김영주 무역협회 회장이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국종합무역센터에서 열린 2020 글로벌 통상환경 전망 국제 컨퍼런스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2019.12.02 pangbin@newspim.com

김영주 무역협회장은 인사말에서 "최근 미국은 2.4%의 경제성장률, 50년만의 최저 실업률(3.5%), 1.8%의 낮은 인플레이션을 기록하면서 너무 뜨겁지도 너무 차갑지도 않은 딱 적당한 상태인 '골디락스' 환경을 맞이하고 있다"면서 "이에 따라 우리 중소·중견·스타트업들은 미국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해 유망 기업과의 협력을 통한 동반 성장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한국 기업인 여러분들이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한 귀중한 정보를 얻어가 앞으로 양국 경제협력을 강화하는 데 앞장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연사로 나선 원홍식 케이앤엘게이츠 파트너 변호사는 "신규 법인 설립, 미국기업 인수, 합작투자 등 진출방식에 따라 주별로 세금 및 자금 조달 등 투자 인센티브가 다르다"면서 "주정부로부터 유리한 투자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도록 미국의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와 협력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켈리서비스 전유미 대표이사는 "미국의 관행 및 현지 사정과 한국의 문화를 동시에 이해하는 인재를 채용하는 것이 미국 진출 성공의 핵심 요소"라고 말했다. 

sj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