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광주 서부소방서, 겨울철 화재위험 3대 물품 안전사용 당부

기사등록 :2019-12-03 11:03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광주 서부소방서는 3일 겨울철 난방기구 사용이 늘어남에 따라 3대 겨울용품인 '전기히터, 전기장판·열선, 화목보일러' 사용 시 안전사고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겨울철은 계절적 특성으로 화기사용과 실내 활동이 증가하고 있어 화재도 늘어나는데 전기장판의 경우 장기간 보관 과정에서 접혔던 부분의 열선 피복 손상으로 인한 발열로 겨울철 화재원인 1위로 꼽힌다.

광주 서부소방서 청사 [사진=광주 서부소방서]

주의사항은 △전기히터는 안전인증 제품인지 확인, 벽으로부터 20cm 이상 이격 및 콘센트에 전기제품 여러개 꼽지 않기 △전기장판·열선은 열선 설치 시 일정한 간격유지, 온도조절기를 밟거나 충격을 주지 않고 접거나 구겨서 사용하지 않기, 이불이나 요, 특히 라텍스제품을 장판위에 깔지 않아야 한다.

또한 화목보일러는 불연재로 구획된 별도의 공간에 설치하기, 보일러,난로 주변에 가연물을 두지 말기, 연통 주변 벽과 천장사이 일정한 거리 두기 등이 있다.

김영돈 서부소방서장은 "날이 추워지면서 난방용품 사용 빈도수가 높아져 화재도 많이 발생한다"며 "올바른 난방용품 사용으로 겨울철 화재 에방에 시민 모두가 동참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kh1089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