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해남군, 명절 선물세트 과대포장 '집중점검'

기사등록 :2020-01-13 17:06

[해남=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해남군은 설 연휴를 앞두고 13일부터 23일까지 선물세트 등 과대포장 집중 점검에 나선다.

환경교통과 환경지도팀 중심으로 특별점검반을 편성해 대형마트 등 유통센터를 중심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제과류, 주류, 화장품류, 잡화류, 1차 식품(종합제품)등 중 선물세트류에 대해 포장재질 및 포장방법 기준 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위반사항이 적발되면 최대 3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해남군 청사 [사진=해남군]

과대포장 의심제품에 대해서 간이측정을 실시한 뒤 포장 공간 등 기준치 이상 품목이 발견된 경우, 제조사에 포장검사명령을 내려 포장검사 전문기관(한국환경공단,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토록 한 뒤, 포장 성적서를 제출받아 그 결과에 따라 행정처분을 실시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과대포장은 불필요한 비용을 증가시켜 소비자 부담을 높이고 자원낭비와 쓰레기 발생 등 환경오염 문제를 야기한다"며 "제조사와 유통업체의 자발적인 포장재 사용 감축노력이 친환경포장 문화정착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yb258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