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범죄없는 골목길 만든다"…대전시,월평로 34번길 '셉테드' 도입

기사등록 :2020-02-12 10:27

2억원 투입해 CCTV·안심벨·반사경·로고젝터 설치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대전시가 안전한 골목길 만들기에 집중한다.

대전시는 서구 월평로 34번길(월평동) 일원에 셉테드(CPTED·범죄예방 환경설계)기법을 도입해 범죄를 사전 예방하는 시민안전 골목길 조성사업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대전시청 전경 [사진=뉴스핌DB] 2020.02.12 gyun507@newspim.com

시민제안 공모사업으로 추진하는 이 사업은 아동과 여성 등 사회적 약자들이 범죄로부터 보다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살도록 하기 위해 추진한다.

총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섬말어린이공원 개선, 폐쇄회로텔레비전(CCTV)·안심벨·반사경·로고젝터 등을 설치하는 '범죄예방 도시디자인(CPTED) 선도사업'으로 올해 12월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류택열 시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범죄예방 효과로 주민들의 안전 체감도가 높아짐에 따라 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될 것"이라며 "우범 지대에 범죄예방 도시디자인 사업을 꾸준히 시행해 범죄로부터 안전한 대전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대전시는 지난 2018년부터 해마다 예산을 투입, 우범 지대에 대한 범죄예방 도시디자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gyun50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