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싸이 측 "장인 유재열 신천지 이만희 스승 보도에 입장 없다"

기사등록 :2020-03-23 16:31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가수 싸이가 장인 유재열과 신천지 관련 보도에 대해 특별한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소속사 피네이션 측은 23일 "해당 보도와 관련 입장이 없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가수 싸이 2018.10.01 leehs@newspim.com

이날 한 매체는 싸이의 장인 유재열이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스승이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유재열은 신천지의 전신인 대한기독교장막성전을 이끈 교주다. 자신이 주장한 종말일인 1969년 11월 1일,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자 신도들에게 피소됐다. 사기, 공갈 등을 포함한 40여개 혐의로 고소당한 그는 교주 자리를 내려놨다.

신천지 총회장 이만희는 과거 유재열이 이끌던 대한기독교장막성전의 신도였다. 이만희 역시 종말일에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자 유재열을 사기, 공갈 등으로 고소한 신도 중 한명이다.

이후 미국으로 건너간 유재열은 다시 한국으로 돌아와 사업가로 변신했다. 건설회사를 만들어 부동산 사업을 펼쳐 현재 유재열 일가의 자산은 수백억원대로 알려져 있다.

한편 싸이는 지난 2006년 동갑내기 유모 씨와 결혼했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