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CGV, 주말부터 35개 극장 영업 중단…"코로나19에 의한 경영난"

기사등록 :2020-03-26 09:22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코로나19 여파로 극장가가 최악의 시간을 보내고 있는 가운데 국내 최대 멀티플렉스 CGV가 이번 주말부터 35개 지점의 문을 닫는다.

CGV는 26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영상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부득이하게 일부 극장의 영업을 중단하게 됐다"고 알렸다.

해당 극장은 ▲서울지역 대학로, 명동, 수유, 청담씨네시티, 피카디리1958, 하계 ▲경기·인천지역 김포풍무, 의정부태흥, 파주문산, 평택소사, 연수역, 인천공항 ▲대전·충정지역 대전가오, 천안, 청주율량, 홍성 ▲부산·울산·경남지역 센텀시티, 아시아드, 마산, 창원, 울산신천 ▲대구·경북지역 대구, 대구수성, 대구아카데미, 포항 ▲광주·전라지역 광주금남로, 광주용봉, 광주하남, 서전주, 전주고사, 전주효자, 목포, 순천 ▲강원·제주지역 원주, 제주로 전체(116개) 30%에 달하는 35개 지점이다.

극장별 영업중단 일자는 각기 다르며, 가장 빠른 시일은 오는 28일이다. 영업 중단된 극장의 사전 예매 내역은 26일 중 일괄 취소될 예정이다. 

jjy333jj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