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전공의 파업에 김강립 차관, 전북대병원 방문…"응급진료 차질 없도록 만전"

기사등록 :2020-08-07 16:22

7일 전공의 집단휴진 속 전북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진료상황 점검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보건복지부는 김강립 차관이 전공의 집단행동이 있는 7일 전북대학교병원 응급실을 방문해 응급진료 운영 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왼쪽)이 전공의 집단행동이 있는 7일 전북대학교병원 응급실을 방문해 응급진료 운영 상황을 점검했다. [사진=보건복지부]

김 차관은 이 자리에서 "응급실, 수술실, 중환자실 등 필수진료분야까지 포함해 전공의 집단행동이 이뤄져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전공의 휴진에 따른 대체인력을 투입하는 등 응급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해 주기 바란다"고 했다.

이어 김 차관은 "전국적으로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하는 등 복지부도 응급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어떠한 경우에도 국민의 건강과 안전이 위협받아서는 안 되며, 아프고 약한 환자들이 피해를 볼 수 있는 극단적인 방식 대신 대화와 소통을 통해 의료 현장의 문제를 해결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hoa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