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정치

김정은, 어제 당대회 기념공연 관람... 열병식은 언급 없어

기사등록 :2021-01-14 07:35

노동신문 "대공연 '당을 노래하노라' 평양체육관에서 진행"
당대회 폐막 후 열병식 개최 관측됐으나 언급 없어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평양체육관에서 열린 대공연 '당을 노래하노라'을 관람했다고 노동신문이 14일 보도했다.

노동신문은  "조선노동당 제8차대회를 경축하는 대공연 '당을 노래하노라'가 1월 13일 평양체육관에서 성대히 진행되었다"며 "조선노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 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무력의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공연을 관람하시었다"고 전했다.

행사에는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들인 최룡해, 조용원, 리병철, 김덕훈과 당 제8차대회 대표자들이 함께 참석했다.

노동신문 홈페이지 캡처

신문은 "관록있는 중요예술단체들을 비롯하여 군대와 사회의 예술단체, 예술교육기관 창작가, 예술인, 체육인들과 청소년학생들이 출연한 공연은 제1부와 제2부로 나뉘여 진행되었다"며 "서곡 기악과 노래 '당을 노래하노라'로 시작된 공연의 제1부 '당은 우리 향도자'의 무대에는 력사적인 당대회들을 혁명의 새로운 도약기, 부강조국건설의 일대 분수령으로 빛내이며 주체위업을 승리와 영광의 한길로 줄기차게 이끌어온 위대한 당을 우러러 우리 인민들과 인민군장병들이 심장으로 터쳐 부른 명곡들이 올랐다"고 설명했다.

신문은 "당 제8차대회를 뜻깊게 경축한 대공연은 모든 승리와 영광의 기치인 위대한 당중앙의 두리에 더욱 굳게 뭉쳐 불같은 충성과 헌신으로 당대회결정관철에 일심전력함으로써 우리 식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승리를 앞당겨올 전체 당원들과 인민들, 인민군장병들의 철석의 신념과 기개를 과시하였다"고 강조했다.

앞서 북한은 각계 원로를 당대회 기념행사에 초청, 대회 폐막 후 열병식을 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기도 했지만 신문은 이에 대해 보도하지 않았다.

nevermind@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