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GAM

[2/23 홍콩증시종합] 항셍지수 1.03%↑, 51크레딧카드 230%폭등

기사등록 :2021-02-23 17:29

[편집자] 이 기사는 2월 23일 오후 5시29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항셍지수 30632.64(+312.81, +1.03%)
항셍테크지수 9863.82(-113.59, -1.14%)
국유기업지수 11909.63(+15.95, +0.13%)

[서울=뉴스핌] 배상희 기자 = 23일 홍콩증시 대표지수인 항셍지수가 전 거래일 대비 1.03% 오른 30632.64홍콩달러로 마감했다. 홍콩항셍지수는 장중 한때 2%에 달하는 상승폭을 기록했다. 국유기업지수는 0.13% 상승한 11909.63포인트로 장을 마쳤다. 반면, 홍콩증시에 상장된 중국 대표 기술주의 주가를 반영한 항셍테크지수는 1.14% 하락한 9863.82포인트로 장을 마감했다.   

섹터별로는 항공을 비롯해 보험과 은행 등의 금융주가 오전부터 강세장을 주도했고, 바이오∙제약와 스포츠 섹터가 오후 들어 상승폭을 키우며 강세 흐름을 연출했다. 반면, 항셍테크지수에 포함된 중국 대형 과학기술주를 비롯해 비철금속, 자동차, 돼지고기 섹터가 약세를 주도했다.

바이오∙제약 섹터의 경우 H주(홍콩증시에 상장된 중국기업 주식) 대표 종목들이 눈에 띄는 상승세를 연출했다. 이날 홍콩 당국이 중국 대형 제약사 시노백(SINOVAC)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을 정식으로 발표한 것이 그 이유로 작용했다.

대표적으로 중국바이오제약(1177.HK)이 12.03%에 달하는 높은 상승폭을 기록했고, Cansino바이오(6185.HK)와 복성제약(2196.HK)이 전거래일 대비 각각 6.29%와 3.19% 올랐다.

현지 보도에 따르면 홍콩은 23일부터 백신 접종 온라인 예약을 받기 시작해, 26일부터 무료접종에 나설 예정이다. 이에 앞서 전날인 22일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은 시노백이 개발한 백신을 공개적으로 접종하며, 홍콩 시민들에게 백신 접종을 호소했다.

항셍테크지수 종목 중에서는 대표적으로 콰이서우(1024.HK)가 5.24% 하락했다. 콰이서우는 이날부터 정식으로 항셍종합지수(HSCI)와 항셍중국기업지수(HSCE), 항셍테크지수(HSTECH), 항셍인터넷정보과학기술지수(HSIII) 등 홍콩증시의 주요 지수에 편입됐다.

이밖에 샤오미(1810.HK)가 3.10%, 메이투안(3690.HK)이 1.85%, 제이디닷컴(9618.HK)이 1.52%, 알리바바(9988.HK)가 1.20%, 텐센트홀딩스(0700.HK)가 0.98% 하락했다.

개별 종목별로는 51크레딧카드(2051.HK)가 전거래일 대비 236.67% 폭등한 3.03홍콩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51크레딧카드는 장중 한때 250%까지 폭등했다.

최근 공개된 신임 대표 부임 소식에 확대된 51크레딧카드의 성장 기대감이 이날 주가 상승세를 견인했다.

51크레딧카드에 따르면 새로 부임하는 정하이궈(鄭海國) 신임 대표는 은행계에서 오랜 기간 경험을 쌓아온 '은행통'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 신임 대표는 은행 정보 기술 및 핀테크 분야에서 고위 임원으로 다년간 재직했다. 앞서 1994년 8월부터 2021년 1월까지 정 신임 대표는 중국 6대 국유은행 중 하나인 중국농업은행(中國農業銀行∙ABC)에서 근무했다.

2012년 설립된 51크레딧카드는 중국을 대표하는 신용카드 기술 서비스 제공업체 중 하나다. 신용카드 명세서 스마트 관리 애플리케이션(APP)인 '51크레딧카드관리자(51信用卡管家)'를 중심으로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사진 = 텐센트증권] 23일 홍콩항셍지수 주가 추이.

pxx1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