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30, 가격 승부수...64GB 94만원, 128GB 99만원

본문내용

[ 뉴스핌=황세준 기자 ] LG전자가 스마트폰 'V30' 가격을 100만원 아래로 확정했다. 최대 109만원 상당의 할인혜택도 사은품으로 내결었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LG전자>

LG전자는 오는 14일부터 20일까지 일주일간 'V30’ 예약 판매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출고가격은 64GB 모델 94만9300원, 128GB 모델(V30+) 99만8800원이다.

정식 출시일은 오는 21일이다. 21일부터 26일까지 V30를 개통하는 예약 구매자들은 구글의 최신 VR 헤드셋 '데이드림 뷰'를 1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V30 기본 탑재앱인 '기프트팩' 실행 후 1000원을 LG페이로 결제하거나 실시간 계좌 이체하면 된다.

LG전자는 이번 예약 판매를 시작으로 LG페이의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연내 도입할 계획이다.

이울라 LG전자는 예약 구매 고객을 포함한 V30 구매자 모두에게 1년간 분실파손 보험료의 50% 지원 LG전자 렌탈 제품 9종 렌탈비 최대 109만 원(누적 기준) 할인, 10만 원 상당의 비트 피버(Beat Fever) 뮤직 게임 쿠폰 등을 제공한다.

이상규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전무)은 "V30는 얇고 가벼운 디자인을갖춘데다 전문가급 멀티미디어 기능을 쉽게 사용할 수 있어 공개 시점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뜨거운 관심이 예약 판매로도 이어질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V30은 이달 초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 2017 전시회 최고 제품(Best of IFA 2017)으로 선정된 바 있다. ‘안드로이드 어쏘리티’는 이 제품에 대해 “사진 촬영 기능을 완전히 새로운 수준으로 격상시켰다”고 평가했다. ‘톰스가이드’도 “올레드 디스플레이와 후면 듀얼카메라는 많은 발전 가능성을 보여줬다”고 호평했다.

 

[뉴스핌 Newspim] 황세준 기자 (hsj@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