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newspim

LG전자, CES서 가정용 프로젝터 공개...'최고 수준 화질'

기사등록 :2018-01-05 13:38

풀HD 대비 4배 선명한 초고화질 제공
홈 오디오·비디오 콤포넌트 분야 'CES 2018 최고 혁신상'수상

[뉴스핌=양태훈 기자] LG전자가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8'에서 최고의 화질을 갖춘 가정용 프로젝터를 선보인다.

LG전자는 오는 9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8에서 초고화질(UHD)  프로젝터를 공개한다고 5일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이 제품은 풀HD 해상도(1920×1080)보다 4배 선명한 UHD 해상도(3840×2160)를 지원해 가정용 프로젝터 중 최고 수준의 화질을 제공한다. 성능은 올해 홈 오디오·비디오 콤포넌트 분야에서 'CES 2018 최고 혁신상'을 받을 정도다.

구체적으로 기존 제품보다 25% 밝은 2500안시 루멘(촛불 2500개의 밝기 수준)을 지원하며 풍부한 색감을 전하는 'HDR 10(고명암대비 기술규격)' 콘텐츠 재생도 가능하다.

LG전자가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8'에서 공개할 예정인 초고화질 프로젝터 'LG 4K UHD(모델명 : HU80KA)'. <사진=LG전자>

크기(가로 165㎜, 세로 165㎜, 높이 470㎜)와 무게(6.5㎏)도 동급 프로젝터 절반수준으로 이동과 보관이 편리하며, 기존 제품과 달리 사용자가 영상을 띄울 위치를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는 장점도 제공한다.

장익환 LG전자 IT사업부장(상무)은 "고화질 대화면 영상을 편리하게 볼 수 있는 LG 4K UHD 프로젝터로 가정용 프로젝터 시장에 또 한 번 혁신을 일으킬 것"이라고 자신했다.

[뉴스핌 Newspim] 양태훈 기자 (flam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