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핫!이슈] 홍콩 최고부자 리자청도 가상화폐에 무릎, 배달왕 메이퇀 공유차시장서 붕붕

본문내용

[뉴스핌=황세원 기자] 바이두, 소후닷컴 등 중국 대형 인터넷 포탈과 웨이보, 위챗 등 주요 SNS에 등장한 인기 검색어 및 신조어를 통해 이번 한 주(1월 8일~1월 12일)동안 14억명 중국인들 사이에 화제를 불러 일으킨 이슈들을 짚어본다.

◆ 中 네티즌, ‘홍콩 최고 부자’ 리자청 제친 가상화폐 창시자에 주목

전세계적으로 가상화폐 비트코인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최근 중국에서는 ‘홍콩 최고 부자’ 리자청(李嘉誠, 리카싱) 개인 자산 규모가 가상화폐 창시자에 추월 당했다는 소식이 현지 네티즌의 이목을 끌었다.

리 회장을 제친 주인공으로 알려진 인물은 가상화폐 리플(Ripple)의 공동 창시자 크리스 라슨(Chris Larsen)이다. 비트코인, 이더리움과 함께 시총 상위 3위 가상화폐로 부상한 리플은 지난해 무려 가격이 36000% 급등하며 가상화폐 신흥강자로 자리매김했다.

리플 가격이 치솟으면서 공동 창시자 크리스 라슨의 자산 가치도 급격하게 불어났다. 현지 매체에 따르면 리플의 공동 창시자 크리스 라슨은 51억9000만개의 리플을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회사 지분 17% 등을 더해 현금으로 환산할 경우, 그의 자산은 약 400억달러(약 43조원)로, 리카싱의 개인 자산 규모 추정치인 312억달러를 훌쩍 뛰어넘는다. 

썸네일 이미지

한편 리 회장은 2018년 신년 맞이 만찬 자리에서 “비트코인 투자는 분명 리스크가 있다”며 “나는 비트코인 투자에 대해 보수적 관점을 갖고 있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 유력 매체 다궁바오(大公報)는 “리 회장이 비트코인 투자 여부를 묻는 질문에 ‘나는 보수적 투자자’라는 말로 대신했다”며 “리 회장은 2014년 비트코인 결제업체에 투자한 것을 제외하고는 직접적인 투자를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밝혔다.

매체에 따르면 2014년 리 회장은 산하 창업투자펀드 웨이강투자(維港投資, Horizons Ventures)를 통해 비트코인 결제업체 비트페이(BitPay)에 약 1억 홍콩달러(약 136억원)를 투자했다.

◆ 메이퇀 차량 호출 서비스, 베이징 정식 개시

이번주 중국에서는 현지 최대 O2O 플랫폼 메이퇀(美團)이 베이징(北京) 시내에서 차량 호출 서비스를 정식으로 시작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네티즌 사이에서 큰 화제를 모았다.

지난해 메이퇀은 차량 호출 서비스 시장 진출을 선포, 업계 판도 변화를 예고한 바 있다.

당시 베이징 시내 사업 등록까지 완료한 메이퇀은 정확한 서비스 개시일을 발표하는 대신 ‘언제 운영할지는 당신에게 달려있다’는 광고를 내고, 신청자 20만명이 모이면 즉시 서비스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베이징을 비롯해 상하이, 청두(成都), 항저우(杭州), 원저우(溫州), 푸저우(福州), 샤먼(廈門) 7개 도시에서 이색 마케팅이 진행된 가운데, 베이징에서 가장 먼저 신청자 목표치를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메이퇀은 “메이퇀다처(美團打車, 메이퇀 차량 호출 서비스)의 베이징 신청자가 20만명을 돌파했다”며 “12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메이퇀의 차량 호출 서비스 개시가 본격화되면서 업계 1인자 디디추싱(滴滴出行)과의 치열한 경쟁이 예고된다. 중국 차량 공유 시장은 디디추싱이 90% 이상을 점유하고 있을 정도로 독점 현상이 심각하다. 하지만 6억여명의 충성도 높은 가입자를 보유한 메이퇀이 뛰어들면서 업계 판도가 바뀔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썸네일 이미지
8일 메이퇀은 "메이퇀다처(美團打車, 메이퇀 차량 호출 서비스)의 베이징 신청자가 20만명을 돌파했다”며 “12일 정식 서비스를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 배우 박해진 중국 유명 시상식 초청, 한국 연예인으로는 유일

배우 박해진이 중국 시상식에 공식 초청 받아 화제다. 박해진은 오는 16일 중국 유명 미디어 시상식인 ‘2018년 뤼상 샤오쯔펑상 시상식(綠尚小資風尚, CHIC STYLE AWARDS)’에 참석, 중화권 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

중국 유명 스타일 매거진 샤오쯔시크(小資CHIC)가 주최하는 이 시상식은 매년 패션, 라이프 스타일 등 예술ㆍ문화계에서 두각을 나타낸 스타들을 선정한다. 관객 수만 1만여명에 달하며, 중국 유력 포털 사이트 시나닷컴(新浪網), 소호닷컴(搜狐), 유쿠(優酷) 등 중국 유명 포털ㆍ동영상 사이트 및 50여개 주요 매체가 참석하는 대규모 행사다.

박해진은 배우ㆍ패셔니스타로서 중화권 내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번에 한국 연예인으로서는 유일하게 시상식에 초청받으며 한류 대세 입지를 입증했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박해진은 중화권 쟁쟁한 후보들과 함께 유력한 수상 후보로도 거론되고 있다.

앞서 지난해 박해진은 한한령(한류 금지령) 여파 속에서도 현지 유명 매거진 샤오쯔시크의 표지 모델로 발탁돼 눈길을 끌었다. 샤오쯔시크는 그 동안 천샤오(陳曉), 우레이(吳磊) 등 중화권 최고 스타들만을 표지모델로 기용해 왔다.

 

[뉴스핌 Newspim] 황세원 기자 (mshwangsw@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