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첫날 고속도로 곳곳 '정체'..서울→부산 6시간30분

서울→광주 5시간20분, 서울 대전 3시간10분 예상

본문내용

[뉴스핌=박미리 기자] 설 연휴 첫날인 오늘 오전부터 전국 고속도로 곳곳에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15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12시 서울요금소 출발 기준 서울에서 부산까지 승용차로 6시간30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버스를 이용할 경우 서울에서 부산까지 5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관측된다.

이외에 승용차로 서울→울산 6시간20분(버스 4시간50분), 서울→목포 5시간40분, 서울→광주 5시간20분(4시간40분), 서울→대구 4시간40분(3시간10분), 서울→강릉 4시간30분, 서울→양양 3시간40분, 서울→대전 3시간10분(2시간10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정체가 오전 11∼12시 절정에 달했다가 저녁 7∼8시부터 점차 해소될 것으로 봤다. 또 이번에는 지난해 설 연휴 첫날에 비해 이동 시간이 평균 40분 정도 더 걸릴 것으로 예상했다. 

썸네일 이미지
12시 요금소 출발기준 <사진=한국도로공사>

 

[뉴스핌 Newspim] 박미리 기자 (milpark@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