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블록체인 투자 용광로, 1분기에만 투자액 1100% 증가

2013년 이후 연평균 100% 투자 성장세 유지
가상화폐, 채굴, 기술, 응용 투자 전방위 확산

본문내용

[편집자] 이 기사는 4월 13일 오후 5시36분 프리미엄 뉴스서비스'ANDA'에 먼저 출고됐습니다. 몽골어로 의형제를 뜻하는 'ANDA'는 국내 기업의 글로벌 성장과 도약, 독자 여러분의 성공적인 자산관리 동반자가 되겠다는 뉴스핌의 약속입니다.

[서울=뉴스핌] 황세원 기자=중국의 블록체인 투자가 용광로처럼 들끓고 있다. 가상화폐, 채굴, 블록체인 기술ㆍ응용 등 전방위 투자가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현지 최초의 블록체인 기업 IPO 추진 소식까지 전해지면서 글로벌 투자자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 1분기 블록체인 투자액, 1104.3% 증가

최근 중국 유력 데이터 플랫폼 핀투즈쿠(品途智庫)이 발표한 ‘2018년 중국 블록체인 투자 현황’ 에 따르면 2013년 이후 2017년까지 중국 블록체인 투자는 연평균 100% 이상의 고성장세를 유지했다.

특히 2014년과 2016년에는 투자 건수 및 투자액이 모두 전년 대비 300% 이상 증가하며 블록체인 투자 열풍을 반영했다.

썸네일 이미지

올해 들어 중국 블록체인 투자 열풍은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2018년 1분기 현지 블록체인 투자 건수는 전년도 1분기 대비 723.1%가 증가한 107건을 기록했다. 투자액도 전년도 1분기 대비 무려 1104.3%가 증가한 33억1200만 위안(약 5600억 원)을 기록, 지난해 연간 투자 규모를 넘어섰다.

지난해 중국 블록체인 투자 건수는 전년 대비 90.6% 증가한 101건을 기록했으며, 투자액도 전년 대비 164.5% 증가한 28억6500만 위안(약 4883억 원)을 기록한 바 있다.

썸네일 이미지

투자 분야도 다양하다. 가상화폐, 채굴을 비롯해 블록체인 기술ㆍ응용, 거래 플랫폼, 디지털 자산ㆍ지갑, 산업 분석 등 전방위 투자가 이뤄지고 있다.

이 중에서도 가장 핫한 분야는 블록체인 기술이다. 2013년 이래 해당 분야 투자 건수는 83개로 투자액은 24억2600만 위안(약 4135억 원)을 기록했다. 중국 전체 블록체인 투자 비중은 30%에 달한다.

특히 금융 분야에 대한 블록체인 기술 응용 투자가 활발하다. 현지 매체에 따르면 금융 분야 블록체인 기술 응용 관련 투자 건수 및 투자액은 33건, 18억4500만 위안(약 3145억 원)이다. 그 외에도 기업서비스, SNS, 인공지능(AI), 전자상거래 등 신산업 분야에 대한 블록체인 응용이 활발하다.

◆ 베이징 블록체인 투자 거점 부상, IPO 추진 기대감도 고조

지역별로 보면 베이징(北京) 투자 집중 현상이 두드러진다. 현지 유력 데이터 플랫폼 핀투즈쿠에 따르면 2013년 이후 2018년 1분기까지 베이징 내 블록체인 투자액은 31억6100만 위안(약 5388억 원)으로, 상하이(上海), 저장(浙江) 등 기타 상위권 지역을 대폭 웃돌았다.

베이징에 거점을 둔 블록체인 관련 창업회사는 40여 개로 전체 40% 이상을 차지했다. 대표적인 업체로는 중국 3대 비트코인 거래소 훠비(火蔽), OKCoin 등이 있다.

썸네일 이미지

지역별 투자 집중 분야가 다르다는 점도 눈길을 끈다. 실제 베이징은 가상화폐 거래소나 디지털 지갑, 채굴 장비 생산업체 등에 투자가 집중되는 반면 상하이는 디지털 신분 확인, 스마트 계약 등 금융 서비스 내 블록체인 응용에 투자가 집중됐다. 항저우(杭州)는 블록체인 기초 기술 연구 개발 등 투자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으며, 선전(深圳)은 채굴 장비 생산 및 판매 등에 대한 투자 집중 현상이 두드러진다.

썸네일 이미지

한편 중국 블록체인 산업에 막대한 투자자금이 몰리면서 관련 기업 IPO 러시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된다.

최근에는 중국 2대 비트코인 채굴 장비 생산업체 가나안(嘉楠耘智, Canaan)의 IPO 추진 소식이 투자 업계를 강타했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가나안은 홍콩, 뉴욕 등 해외 IPO를 준비하고 있다. 예상대로 상장할 경우 가나안은 중국 최초의 블록체인 분야 IPO 기업이 된다.

썸네일 이미지

현지 전문가들은 가나안의 IPO 추진을 시작으로 중국 블록체인 기업의 IPO 러시가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IPO 추진 후보 기업으로는 가나안을 비롯해 가오양쉰제(高陽迅捷), 아이바오커지(愛保科技), 아보츠커지(阿博茨科技), 수이디후주(水滴互助), 즈전금융(短陣金融), 쥐전위안(矩陣元), HOTchain, Trip.io, 부비(布比), 바비터(巴比特) 등이 거론된다. 이들 기업은 중국 블록체인 건당 자금조달액 상위 11개 기업이다.

mshwangsw@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