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지방선거 슬로건 확정…"망가진 경제, 먼저 살리겠다"

서브 슬로건은 '망가진 경제, 내 지갑은? 내 일자리는?'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조현정 기자 = 바른미래당이 17일 6·13 지방선거 슬로건을 확정했다. 메인 슬로건은 '망가진 경제, 먼저 살리겠습니다. 경제 정당 바른미래당'이다. 서브 슬로건은 '망가진 경제, 내 지갑은? 내 일자리는? 경제 정당 바른미래당'이다.

이언주 중앙선대위 전략기획본부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최근 사상 최대 청년 실업률을 기록하고 서민 물가도 치솟는 등 지역에서 '내 지갑 사정은 더 안 좋아졌다'라는 푸념을 많이 듣는다"며 "이번 선거를 계기로 바른미래당이 민생 경제 문제에 집중하는 정당이 되겠다는 각오를 담았다"고 밝혔다.

김수민 홍보본부장은 "많은 국민들이 정권의 경제 무능을 피부로 느끼고 있다"며 "국민의 소득과 일자리를 1순위로 두고 일하는 정당임을 슬로건에 표현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민주당이 문재인 대통령의 높은 국정 지지율과 남북 관계 개선 국면을 선거 홍보에 적극 활용하자, '그래도 문제는 경제'라는 논리를 부각한 것이다.

바른미래당은 문 대통령 정책 중 낮은 평가를 받는 '소득 주도 성장'을 공격하며 '국민 살림 살이에 대안을 제시하는 정당'으로서의 이미지를 구축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썸네일 이미지
바른미래당이 17일 6·13 지방선거 슬로건을 확정했다. (왼쪽)김동철 원내대표, 이언주 중앙선대위 전략기획본부장. <사진= 최상수 기자>

jhj@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