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아이, 자율주행 기술 공급 계약 체결…차량 800만대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이스라엘에 거점을 둔 인텔의 자율주행 회사 모바일아이가 자동차 800만대에 자율주행 기술을 공급하는 계약을 유럽 자동차 제조회사 한 곳과 체결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자동차 제조사 이름과 거래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계약이 마무리 되면 모바일아이에 최대 규모의 거래 중 하나가 될 전망이다. 자동차 제조사와 공급업체들이 수익 창출을 위해 자율주행 기술 도입에 얼마나 속도를 높이는지 보여주는 징후라고 통신은 설명했다. 지난해 인텔은 모바일아이를 153억달러에 인수했다.

모바일아이의 에레즈 다간 신개발 및 전략 부문 선임 부사장은 자율주행 시스템 계약은 완전한 자율주행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인텔의 '아이큐5(EyeQ5)' 칩이 출시되는 오는 2021년 개시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큐5는 아이큐4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아이큐4는 수 주안에 출시될 예정이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 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