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사내 일회용품 줄이기 캠페인 시행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한국감정원이 일회용품 사용줄이기 캠페인을 시행한다.

11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감정원은 이를 위해 지난 1일부터 전직원의 종이컵 사용을 전면 금지하고 직원들에게 개인 컵을 지급했다.

썸네일 이미지
일회용컵 사용 줄이기 캠페인을 진행 중인 한국감정원 [사진=한국감정원]

이밖에도 감정원은 △종이컵 사용하지 않기 △우산 비닐커버 대신 친환경 우산 빗물제거기 사용 △개인 손수건 사용 생활화와 같은 활동을 전개해 지속적인 환경개선에 동참하기로 했다.

감정원은 일회용품 줄이기 문화를 빠르게 정착시키기 위해 문자메시지로 전직원에게 일회용품 줄이기를 독려하기로 했다. 또 물통 앞에 일회용컵 사용제한 스티커를 부착해 생활 속에서 자연스럽게 일회용품 줄이기 인식을 제고하고 있다.

앞으로 감정원은 일회용품 줄이기 캠페인이 확산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함께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감정원은 먼저 지역민과 함께 운영하는 우수농산물 직거래장터에서 일회용 비닐봉투를 대체할 수 있는 에코백 배부를 시작할 계획이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한국감정원은 친환경 녹색성장을 위한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는 기관"이라며 "책임감을 갖고 이번 캠페인이 일회성 이벤트에 그치지 않고 친환경 생활문화가 사회 전반에 확산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