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중가폰 갤럭시A9 공개...카메라 4개로 '기선제압'

중저가폰 신기술 선탑재 전략..."가성비 경쟁"
갤럭시A9 공개 위해 이례적 글로벌 행사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 후면에 쿼드(4) 카메라를 탑재한 중저가폰을 선보인다. 2개에 이어 3개 카메라를 장착한 스마트폰 출시가 잇따르자 삼성전자가 4개 카메라를 탑재한 가성비(가격대비 성능) 높은 제품으로 대응에 나선 것이다. 

썸네일 이미지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이 11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에서 진행된 'A 갤럭시 이벤트'에서 '갤럭시 A9'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11일 말레이시아에서 'A갤럭시 이벤트'를 열고 갤럭시A9를 공개했다.

고동진 IM부문장(사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비주얼 커뮤니케이션 세대를 위해 최고의 카메라와 역동적인 디자인을 갖춘 A시리즈 제품을 소개하게 됐다"며 "세계 최초 후면 쿼드 카메라와 인텔리전트 기능을 탑재한 '갤럭시A9'은 언제 어디서나 최고의 순간을 촬영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라고 자신했다.

◆ 세계 첫 4개 후면 카메라...AI로 최적 촬영 안내

이날 공개한 갤럭시A9 후면 카메라는 광학 2배줌을 지원하는 1000만 화소 망원카메라, 800만 화소의 초광각(120도) 카메라, 2400만 화소 메인 카메라와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로 구성됐다. 

갤럭시노트9을 통해 첫 선을 보인 인공지능(AI) 기반 '인텔리전트 카메라'도 적용됐다. 인물, 풍경, 음식 등 촬영 장면에 따라 모드를 변경하거나 필터를 적용하지 않아도 자동으로 피사체를 인식해 최적의 색감으로 촬영해준다. 

인물 촬영 시 눈을 감거나 흔들린 장면을 감지해 알려주는 것은 물론 역광 상황을 인지해 재촬영 할 수 있도록 돕는다. 빛이 적은 저조도 환경에서는 4개 픽셀을 하나로 합쳐 더 많은 빛을 흡수, 보다 밝고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조정한다. 

또한 전면에는 24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해 셀피(셀프촬영) 성능을 강조했다. 특히 저조도 환경에서는 디스플레이와 LED의 광원을 활용해 보다 밝게 촬영할 수 있고, 인물의 좌우 혹은 전면에 조명 효과를 주는 '프로 라이팅' 기능도 지원한다.

갤럭시A9은 18.5대 9 화면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디자인에 6.3형 슈퍼 아몰레드가 탑재됐다. RAM은 6GB와 8GB 두 가지로 출시되며 모두 128GB 내장 메모리에 최대 512GB 마이크로SD 카드를 지원한다. 배터리는 3800mAh 용량이다. 색상은 캐비어 블랙·레모네이드 블루·버블검 핑크 등 3종이다.

삼성전자는 후면에 3개 카메라를 장착한 '갤럭시A7'도 공개했다. 갤럭시A7에는 120도의 초광각 800만 화소 카메라와 2400만 화소 표준 카메라,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가 탑재됐다. 

갤럭시A7은 이달, 갤럭시A9은 다음달 출시한다. 

썸네일 이미지
삼성전자는 'A 갤럭시 이벤트'를 통해 후면 카메라 4개의 갤럭시A9와 3개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A7를 공개했다. [사진=삼성전자]

◆ 중저가폰 신기술 선탑재...내년 갤S10 따라갈 듯

삼성전자가 이날 공개한 갤럭시A 시리즈는 모두 중가폰이지만 카메라 사양이 프리미엄 모델보다 좋다. 중국 업체들이 가성비를 앞세워 삼성전자 입지를 좁혀오자 프리미엄폰 위주의 신기술 도입 전략을 수정해, 중저가폰에 먼저 적용하기로 방향을 바꿨다.

갤럭시 S나 노트 등 프리미엄폰 중심으로 하던 글로벌 미디어 행사를 갤럭시A에서 진행하는 것도 이례적이다. 갤럭시A 시리즈의 우수성을 보다 적극적으로 알리겠다는 심산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A 시리즈에 적용한 카메라 사양을 향후 출시할 프리미엄 스마트폰에도 적용할 계획이다. 업계에 따르면 내년 출시 예정인 갤럭시S10(가제)에는 전면에 싱글 카메라가 아닌 듀얼 카메라로 업그레이드 한다. 후면에는 트리플(3) 카메라를 장착해 펜타 카메라폰으로 선보일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관계자는 "삼성전자가 중저가폰을 출시하면서 글로벌 행사까지 진행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중가폰 신기술 선탑재 전략 발표 이후 세계 최초로 후면 4개 카메라폰을 출시하는 데 의미가 있다고 보인다"며 "LG에 이어 삼성전자가 트리플, 쿼드 카메라폰을 출시하면서 멀티 카메라 시대가 본격적으로 열리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sjh@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