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오스템임플란트, 3Q 영업익 175% ↑ "해외 성장 견인"

3분기 매출액 1140.4억원, 역대 최대 기록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오스템임플란트의 올 3분기 영업이익이 국내와 해외 매출 성장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오스템임프란트는 올 3분기 영업이익이 121억7000만원으로 175.3% 늘었다고 9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1140억4000만원으로 14.5% 증가했다. 이는 분기 기준 역대 최대 매출액이다.

해외 법인이 성장하면서 전체 실적을 이끌었다. 특히 북미, 유럽은 전년동기 대비 약 20%, 중국과 기타 이머징 마켓은 10% 이상의 성장세를 보였다. 또 그동안 부진했던 영업이익도 개선되며, 영업이익률 10.7%를 기록했다.

해외법인의 적자 폭 축소와 판관비 지출 억제가 영업이익률 개선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다만 순이익은 환율 하락에 따른 환차손이 크게 발생해 적자로 돌아섰다.

오스템임플란트 관계자는 "중국 시장의 적자폭이 전년 동기대비 크게 개선됐다"며 "현재 중국 시장점유율 1위를 공고히 하고 있는 만큼 내년이면 해외에서도 영업이익이 흑자로 돌아설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국내 시장도 디지털 덴티스트리 제품 군을 중심으로 성장했다. 임플란트는 물론 유니트체어, 영상장비 등 대부분의 품목들이 20~30%대 양호한 성장세를 이어나갔다.

오스템임플란트 관계자는 "불확실한 세계 경제 속에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투자와 해외 영업력 강화가 성과로 이어졌다"며 "그동안의 투자가 결실을 맺는 내년이면 더 큰 성장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썸네일 이미지
[이미지=오스템임플란트]

 

ke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