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연합회 “홍남기 경제부총리 내정, 소상공인 정책의 새로운 계기 되길”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소상공인연합회는는 9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후보자 내정과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 임명 등 경제 수장 인사와 관련해 논평을 내고 “이번 인사를 계기로 경기불황과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한 실질적인 정책들이 수립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연합회는 “두 인사 모두 각자 영역에서 전문성을 쌓아온 정책 전문가들로,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제시한 ‘포용 국가’ 비전과 정책 수립의 적임자로 평가되고 있다”며 “이번 인사를 계기로 소상공인들과 정책 책임자들이 긴밀히 소통하는 계기가 열리기 바라며, 소상공인들의 현실과 처지를 바탕으로 경제 정책이 새롭게 수립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연합회는 “공정경제 환경 조성, 혁신성장, 소득주도 성장 등 현 정부의 경제정책이 단계적으로 조화를 이뤄야 하고, 무엇보다 소상공인도 존중받는 경제정책의 전환이 이뤄져야 한다”며 “긴밀한 민·관연대를 통해 우리 경제의 공정과 통합의 새로운 길이 열리기를 기대한다”라며 논평을 마무리했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소상공인연합회]

204mkh@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