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이재갑 "새롭게 출발한 경사노위서 노사정 한뜻 모아야"

기사등록 :2019-01-08 17:53

고용부, '2019년 노사정 신년인사회' 개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고용노동부는 8일 서울 중구의 포스트타워에서 '2019년 노사정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재갑 고용부 장관을 비롯해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 손경식 한국경총 회장,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 정윤숙 여성경제인협회 회장 등 노사정 대표와 유관 단체·기관장, 학계 인사 등 300여 명이 참석하여 새해인사를 나눴다.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8일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열린 '2019년 노사정 신년인사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고용노동부]

이 장관은 인사말을 통해 '함께 잘 사는 나라'의 핵심은 좋은 일자리임을 강조하며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정책이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동계, 경영계를 비롯한 각계각층에서 지혜와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새롭게 출발한 경제사회노동위원회에서 노사정이 마음을 하나로 모아 국민의 삶과 밀접한 현안들을 하나하나 풀어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또 이 장관은 이미 신년사에서 밝혔듯 "올해 고용노동부는 어려운 고용상황 극복을 위해 일자리의 기회를 확대하고, 노동존중 사회를 실현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며, 미래 노동시장 적응을 위한 준비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다시 한 번 강조했다.  

노사정을 대표하는 주요 참석자들도 덕담을 주고받으며, '함께 잘 사는 나라, 사람중심 일자리'를 만들어 가기 위한 새로운 출발과 화합을 다짐했다.  

js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