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SK텔레콤, LG 중저가 ‘Q9’ 출시...출고가 49만원대

기사등록 :2019-01-11 14:28

‘미디엄’ 요금제 공시지원금 25만원
AI기능 1600만 화소 카메라 탑재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중저가 스마트폰 'LG Q9'을 11일 출시했다.

[사진=SK텔레콤]

출고가는 49만9400원으로 ‘미디엄’ 요금제(월 5만원) 이용 시 25만원의 공시지원금을 받는다.

Q9은 프리미엄 스마트폰에 적용되는 6.1인치 QHD+ 풀비전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영화, 드라마 영상과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생생한 몰입감을 제공한다.

음 왜곡률을 0.0002%까지 줄인 하이파이 쿼드댁을 내장해 원음에 가까운 생생한 사운드 즐길 수 있다. Q9은 폰 전체가 울려 속이 빈 물체에 스마트폰을 올려두면 별도 스피커를 연결한 것처럼 풍부한 사운드 효과를 지원하는 붐박스 스피커도 장착했다.

또한 AI카메라 기능을 통해 사물을 카메라로 비추면 이를 스스로 인식해 자동으로 최적의 촬영 모드를 추천하는 기능도 지원한다.

아울러 물과 먼지로부터 보호하는 방수방진과 간편한 지문인식, 지갑없이 편리하게 결제하는 LG페이 적용 등 사용자 편의성도 높다. 색상은 실키 매트, 블랙, 블루, 레드 등 총 4가지가 있다.

 

peterbreak2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