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외신출처

이란 테헤란 인근서 화물기 추락...15명 사망

기사등록 :2019-01-14 20:14

[두바이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이란 수도 테헤란 서쪽에서 14일(현지시간) 오전 이란 공군 소속 보잉707 화물기 한 대가 추락해 탑승자 16명 중 15명이 사망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이란 군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키르기스스탄 비슈케크에서 육류 등 식료품을 싣고 출발해 카라지에 위치한 화물 전용공항인 파얌 공항으로 향하던 화물기가 카라지 인근의 다른 공항인 파트헤 공항에 비상착륙을 시도하다가 활주로를 벗어나 벽에 충돌한 후 화재가 발생했다.

탑승자 중 조종사 한 명이 생존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란 군 대변인은 국영 TV에 화물기는 이란 소속이며 탑승자 모두 이란 국적자라고 밝히며, 앞서 화물기 소속이 어디인지를 두고 일어났던 혼란을 정리했다.

이란 당국은 소방대와 구조대를 파트헤 공항과 파얌 공항 인근 지역에 급파했다.

이란 공군 소속 보잉707 화물기 추락 현장 [사진=로이터 뉴스핌]

 

go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