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 PHEV‧ HEV ‘2242만~3394만원’에 판매

안드로이드 오토 등 기본 탑재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전민준 기자=현대자동차가 '더 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플러그인 모델을 17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현대차가 이날 출시한 더 뉴 아이오닉은 동급 최초로 10.25인치 디스플레이 내비게이션, 차로 유지 보조(LFA),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등이 적용된 점이 특징이다.

썸네일 이미지
더 뉴 아이오닉 플러그인.[사진=현대자동차]

현대차는 더 뉴 아이오닉에는 별도 선택사양 없이도 안드로이드 오토, 애플 카플레이 등 폰 커넥티비티를 사용할 수 있도록 8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를 기본 탑재했다고 밝혔다. 또, 기존 최상위 트림에서만 선택할 수 있었던 △전방 충돌 경고(FCW)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 차로 이탈 경고(LDW) △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등 지능형 안전기술도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였다고 전했다.

디자인도 새롭게 바꿨다. 외장은 헤드램프와 리어 콤비램프에 LED를 적용했다. 또, 쾌적한 실내 공기를 위한 마이크로 에어 필터 및 공기청정모드 등을 전 트림에 기본 탑재했다.

가격은 하이브리드 △I트림 2242만원 △N트림 2468만원 △Q 트림 플러그인 2693만원 △N트림 3134만원 △Q 트림 3394 만원이다.

 

minjun84@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