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대웅제약, 의약품 안전관리 클라우드 시스템 도입

기사등록 :2019-01-17 15:15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대웅제약은 의약품 안전관리를 위해 클라우드 시스템인 '오라클 아거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달 도입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오라클 아거스 클라우드 서비스는 의약품 개발부터 시판 후 약물감시활동까지 관련 정보를 클라우드 시스템을 통해 누적관리하고 국가별 기준에 맞게 최적화한 상태의 데이터베이스를 제공하는 소프트웨어다. 다국적 제약사에서 주로 사용한다.

이 서비스는 국제의약품규제조화위원회(ICH)의 이상사례 보고 관련 실행·절차에 대한 가이드라인 국제 기준을 자동 업데이트해 최신 기준을 준수할 수 있게 도와준다.

박현진 대웅제약 개발본부장은 "의약품 안전관리 첨단 IT 시스템은 클라우드시스템을 통해 의약품 안전성 자료를 언제, 어디서나 효율적으로 관리, 열람할 수 있는 플랫폼"이라며 "대웅제약이 새로운 글로벌 시장 진입에 소요되는 의약품 안전관리 기회비용을 대폭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대웅제약]


 

keu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